완도군, '주민생활 혁신 사례 지원 사업' 2년 연속 선정
상태바
완도군, '주민생활 혁신 사례 지원 사업' 2년 연속 선정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2.06.20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 속 한 평 정원’ 소가용천 일대에 조성될 예정

[굿모닝완도=박남수 기자] 완도군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2년 주민생활 혁신 사례 확산 지원 사업」 공모에 ‘도심 속 한 평 정원’ 사업이 선정됐다.

「주민 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 사업」은 각 자치단체의 우수 혁신사례 중 전국적으로 확산 가능한 사례를 벤치마킹을 통해 도입하고자 하는 자치단체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완도군은 지난해에 ‘지역 소상공인 희망 대출’ 사업이 선정된 바 있으며, 이번 ‘도심 속 한 평 정원’ 사업 선정으로 2년 연속 국비 지원을 받아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도심 속 한 평 정원’ 사업은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직접 기획되었으며, 도심 속에 자연 친화적인 소규모 정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한 평 정원은 주민들이 많이 찾는 산책로인 완도읍의 소가용천 일대에 조성될 예정이며, 산책로를 이용하는 주민들에게 작지만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혁신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주민 불편 해소와 편의를 위해 전국의 우수 사례를 적극 도입하는 데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