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432억 규모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해남군, 432억 규모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2.06.2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생활편의시설 건립, 일자리 지원 등 생활밀착형 지원

[굿모닝완도=박남수 기자] 윤재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해남·완도·진도)의 노력으로 해남군이 최대 432억(국비 293억, 지방비 139억) 규모의 농식품부 농촌협약 공모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농촌협약 공모사업은 농촌지역 생활권의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협업하여 ▲정주여건 개선 ▲일자리 지원 ▲생활편의시설 건립 ▲복지·문화시설 건립 등을 지원한다.

이번에 선정된 해남군 ‘땅끝농촌재생생활권’ 9개 읍면(해남읍, 삼산면, 화산면, 현산면, 송지면, 북평면, 북일면, 옥천면, 계곡면)에 오는 2027년까지 최대 432억이 투입되며, 세부 지원 내역은 농식품부와 협의를 거쳐 연말에 최종 확정된다.

윤재갑 의원은 “농촌협약 공모사업에 ‘땅끝농촌재생생활권역’이 선정됨에 따라, 9개 읍면지역 발전의 원동력을 확보했다”며, “앞으로 어촌뉴딜 300사업 등 해남·완도·진도 지역 발전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사업유치에 힘쓰겠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