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에 싱가폴 관광객 온다
상태바
강진군에 싱가폴 관광객 온다
  • 경훈 기자
  • 승인 2022.08.0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안 국제 관광 선도 도시를 위한 신호탄
(글 사진 제공=강진군)
(글 사진 제공=강진군)

 

[굿모닝완도=경훈 기자] 강진군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김바다)은 싱가폴 대형 여행사 중 하나인 이유홀리데이와 공동으로 강진군 역사 이래 최초로 강진군의 주요 관광자원이 포함된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정식상품으로 등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지난 4월 한국관광공사 추천 비대면 안심관광지 125선으로 선정된 강진만생태공원과 강진군 성전면에 위치한 이한영 차문화원, 강진회춘탕, 병영불고기 등 강진을 대표하는 볼거리와 먹거리로 구성돼 강진의 매력을 충분히 느낄 수 있다.

재단은 올해 8월 싱가폴과 말레이시아, 11월 대만에서 개최되는 현지 박람회에 참가해 직접 여행상품을 판매할 계획이다.

김바다 대표이사는 “강진만의 차별화된 관광자원을 외국에 제대로 알리지 못한 점이 늘 아쉬웠는데 이번 상품 등재를 계기로 보다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강진에 올 수 있도록 하겠다”며, “강진만 생태공원과 같은 비대면 안심관광지를 더 많이 발굴해 안전한 여행지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그동안 대도시 중심의 국제관광문화에서 벗어나 강진군이 남해안 국제관광 선도 도시로서 모범 사례를 만들고 더 많은 나라에서 강진 특화 여행 상품이 판매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