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이동 멈춤’ 당부 “벌초 대신 해드립니다!”
상태바
추석 ‘이동 멈춤’ 당부 “벌초 대신 해드립니다!”
  • 박정순 기자
  • 승인 2020.09.10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 당 50기 한정, 1기당 4만원, 18일까지 접수 분에 한해 시행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추석 명절 대이동이 코로나19 재확산의 기폭제로 연결되지 않도록 벌초를 하러 오지 못하는 향우를 대상으로 ‘벌초 대행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벌초는 각 읍면 당 50기 한정이며, 대행료는 1기당 4만원이다.

접수는 9월 18일까지, 벌초 대행 서비스는 25일까지 실시한다.

완도군 확진자의 경우 타 지역 방문과 외지인과 접촉하여 감염된 사례로 타 지역 방문과 외지인과의 접촉은 감염병 노출의 위험이 크기 때문에 군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명절 귀성 및 역귀성 자제를 당부하고 있다.

벌초 대행 서비스는 완도군과 완도군산림조합이 협약을 체결하여 고향에 묘지를 관리할 수 있는 지역 연고자가 없으며, 벌초 대행 서비스를 이용하여 고향 방문을 안 하고자 하는 출향인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다만 부속섬(외딴섬)의 경우, 이동 시간과 거리 등을 감안하여 읍면의 협조를 받아 농협에서 벌초 대행 서비스를 운영한다.

벌초 대행 서비스를 받고자 하는 출향인은 묘지가 있는 해당 읍면사무소에 신청을 하고, 읍면사무소에서는 대상자 조건을 확인하여 완도군산림조합에 통보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우리 군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명절 군민과 향우가 함께 하는 ‘이동 멈춤’ 운동으로 벌초 대행 서비스, 온라인 부모님 안부 살피기, 홀로 계신 어르신들을 위한 명절 음식 나눔 서비스 등을 전개하고 있다.”면서 “가족을 만나지 못해 많이 아쉽더라도 우리의 안전을 위해 추석에 이동을 최대한 자제해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